대우가 안좋으면 해소됩니다

https://m.sedaily.com/NewsView/29LRCX7TWQ#cb
-------
한은 내 SKY 비중이 작아지면서 예전부터 국회로부터 지적을 받아왔던 특정 대학 편중 문제는 해소됐다. 신입 행원들의 출신 대학은 과거 5~6곳에 그쳤는데 2022년 14곳에서 2023년 22곳으로 크게 늘면서 오히려 인적 다양성이 개선됐다는 것이 내부 평가다. 출신 학교와 전공 등이 다양해지면서 보수적이고 획일화됐던 조직 문화가 점차 바뀔 것이란 기대도 함께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