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194101

조용기·홍재철이 오바마에게 받은 표창장의 진실

한인 이민 110주년 대회에서 50센트짜리 생활 체육 프로그램 증명서 수상


"고요한 아침의 나라에 씨앗 하나를 보내 주셨는데 그분이 조용기 목사님입니다. 조 목사님 한 분이 세운 교회로 말미암아 한국 전체가 복음화되었습니다. 그러므로 미국 오마바 대통령께서 조 목사님의 공로를 인정하여 이 상을 수여하는 바입니다."

한국인의 미국 이민 110주년을 기념해 열린 '한인 이민 110주년 기념 경축 성회"의 개막식이 열린 4월 18일 미국 주님의영광교회. 강석희 전 어바인(Irvine) 시장이 조용기 목사에게 미국 대통령 표창이라며 문서를 건넸다. 한국 이민자와 남미 이민자 3000여 명이 운집한 자리였다. 행사에 동석한 홍재철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도 같이 문서를 받았다.

이 사실은 일부 일간지에 보도됐다. <국민일보>는 4월 19일 자 신문에 "조용기 목사 미 대통령 표창받아…LA 이민 110주년 기념 대회 희망의 복음 제시"라는 제목으로 보도했고 <미주 중앙일보>는 "오바마 표창받은 조용기 목사"라는 제목으로 소식을 전했다.



하지만 미국 대통령 표창이라던 문서가 사실은 건강 프로그램을 이수했다는 증명서라는 사실이 <미주뉴스앤조이> 취재 결과 밝혀졌다. 강석희 전 시장이 준 문서는 오바마 대통령 서명이 들어 있지만, 표창과는 관련이 없는 '건강·운동·영양에 대한 대통령 협의회'(President's Council on Fitness, Sports & Nutrition)에서 진행하는 생활 체육 진흥 프로그램(The President's Challenge) '액티비티 라이프스타일 어워드'(Presidential Active Lifestyle Award)의 증명서이다.

액티비티 라이프스타일 어워드는 개인과 학교 등 기관이 참여할 수 있는 건강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의 증명서를 받으려면 일주일에 최소 5일 이상, 하루에 30분간 운동(축구·에어로빅 등)을 6주에서 8주 동안 하고 매일 건강 식단에 맞춰 식사한 뒤 홈페이지에서 증명서를 사면 된다. 조 목사와 홍 대표회장이 받은 증명서는 '건강·운동·영양에 대한 대통령 협의회' 홈페이지에서 50센트(한화 약 540원)에 판매한다.

...

천국과 동급인 미국의 대통령 각하께서 발급한 문서가 알고봤더니 540원짜리 야메 증명서라고 합니다.

어용 국민일보에서도 대문짝만하게 무슨 노벨상 받은 양 광고를 했는데 이를 어쩐답니까.

하지만 여의도순복음교회의 맹목적인 신도들에게 이런 사소한 비판이 무슨 의미겠습니까.

제 주위에도 대형교회들의 추잡한 행태에 분노하는 신도들 꽤 됩니다만 재미있는 건 자기가 속한 대형교회의 오야붕에 대해서는 일절 함구를 한다는 것...

요즘 말많은 신천지를 봐도 그렇고 우리나라 최고의 전문직은 종교장사꾼인 듯 합니다.

KevinK

2013/05/09

조용기가 곧 예수님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