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로그인
회원가입 | ID/PW찾기
Home > 게시판

2018/05/18 06:06    조회수 : 761    추천수 : 20
 글쓴이   회원가입
 파일   첨부파일없음
 제목   우리나라 재벌들의 관행 - 경영세습


http://biz.khan.co.kr/khan_art_view.html?artid=201805172129015&code=920100

LG그룹이 4세 경영승계를 공식 선언했다. 후계자는 현 구본무 LG그룹 회장의 외아들이자 양자인 구광모 LG전자 B2B사업본부 정보디스플레이(ID) 사업부장(40·상무)이다.

...

집안이 개차반인 땅콩항공도 그렇고 삼성, 엘쥐, 현대, 예외할 것 없이 우리나라 대기업들은 경영세습을 너무도 당연시하고 대중들도 별 생각이 없습니다.

물론 미국도 가족경영이 없는 건 아닙니다 (예를 들어 월마트).

하지만 우리나라와 비교하면 미국의 경영세습은 정말 예외적인 경우고, 특히 대기업들의 경우는 자식에게 회사 경영권을 넘겨주는 것을 찾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그런데 우리나라 사람들은 이렇게 재벌들이 대대손손 해먹는 것에 대해 지극히 자연스러운 현상으로 받아들이는 듯 합니다.

재벌들의 경영능력이라는 것 자체가 주관적인지라, 특히 규모가 되는 대기업의 경우 시스템으로 돌아가기 때문에 재벌 총수가 회사를 산으로 가게 만들지 않는 한 이런 총수들의 '능력'이라는 건 사실 포장하기 나름입니다.

왠만한 대기업의 임직원들은 우리나라 최고의 인재들의 집합소 아니겠습니까?

이런 사람들을 가지고 중간만 가도 회사가 망가지는 일은 없습니다.

기업이 소규모의 스타트업이라면 기업 총수의 방향성이 회사를 좌지우지할 수도 있지만 어느 정도 안정된 회사라면 의사결정권자의 한 마디에 회사가 휩쓸리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가끔, 재벌 총수의 공으로 회사가 이만큼 컸다는 식의 경제 찌라시들의 회장님 띄우기 기사가 나오는데, 가소로운게 그런 식으로 회장님 때문에 회사가 휘청거리는 경우는 별로 부각되지 않습니다.

정치는 민주화 속도가 매우 빠르지만 경제 쪽은 아직도 국민들의 의식수준이 전근대적인 수준에 머물러 있습니다.

가장 큰 원인은 적폐 언론들 때문이겠고, 어용학자들도 한 몫 거들고 있습니다.

제가 옛날에 경영대 수업을 들을 때 어찌나 대리인 이론을 강조하면서 소유와 경영의 분리가 문제가 많은지 떠들던 교수들 면상이 떠오릅니다.

그런 어용 교수들 입장에서는 미국의 철저한 전문 경영인 시스템은 딴나라 이야기일 뿐

재벌이라는 신분에 대한 저항은 꿈같은 이야기인가 봅니다.

 

이준구
(2018/05/18 11:50)

자네와 전적으로 동감이네.
그런데 이 문제를 해결한 뾰족한 방법이 없다는 게 고민일세.
어용 언론과 학자들이 온갖 논리로 개혁을 방해할 게 분명하고.

 
전도리
(2018/05/18 17:26)

부자는 3대를 못간다는 말은 옛말이 되어 버린 것일까요?
요즘 느껴지는 것이 통일을 감안한 유리한 입지를 선점하기 그들의 물밑 움직이 발빠르다는 것입니다. 사실 뻔하지 않겠어요? 눈감아도 비디오입니다. 페어플레이정신은 온데 간데 없고 권력의 세가지 주요도구중 부를 도구로 온갖 비열한 짓은 다할 것이라는 것이 너무나 뻔 합니다.
그것을 막기위해 아니면 속지 않기 위해 우리모두의 대응책은 무엇일런지 궁급해지지 않을 수 없네요.

 
전도리
(2018/05/18 17:56)

그리고 덧붙여서... 통일이 되더라도 또 다시 군부정권을 경험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군부정권하에서 사느니 차라리 .... ..... ?

 
독일잠수함
(2018/05/19 14:57)

경영세습보단
초법적
불법적 세습이 더 맞는 말 아닐까요?

법과 규정을 마구 어기는데...
국가는 눈감고 있고

 
전도리
(2018/05/19 18:04)

돈으로 법률가들을 사들이고 그들을 조정해서 막강한 엘리트들의 엄호하에 초법적인 로비를 하겠죠 그러니까 공화국이라는 말이 나오는 것 아니겠어요?
통일을 전제로 얘기한다면 재벌을 해체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합니다.하지만 그런 시도는
많은 것을 감안해서 조심스럽게 혹은 경우에 따라서는 단호하게 이루어져야 하고 중소기업이 많은 건강한 경제체제를 이루기 위해서는 너무나도 많은 난제들이 도사리고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전도리
(2018/05/19 18:15)

제가 아는 몇백억대 부자 왈 ... 박근혜 정권때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지 않겠느냐고 하니까 ..... 뭐라냐면.... 윗물이라고 생각지도 않는다더군요..사실 기성세대부자들은 그러고도 남을 것이라는 예측은 그리 어려운일이 아니얘요... ^^

 
윗글 늦은 스승의 날 인사.
아랫글 이준구 교수님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