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로그인
회원가입 | ID/PW찾기
Home > 게시판

2017/11/20 21:01    조회수 : 494    추천수 : 5
 글쓴이   독일잠수함
 파일   첨부파일없음
 제목   멍청이(머리 나쁜)의 경제학 공부 이야기



아래 좀 제가 재수없게(?) 댓글을 달아 놓은 거 같습니다
우연히 글 써놓고 그 글 근처에 글이 있어 댓글을 오만하게 달아놓은 거 같은데...
(오만할만큼 똑똑하고 머리 좋지도 않습니다)
제대로 알지도 못하구요

아 저 엄청나게 멍청합니다
그냥 수강 시절엔 이해 못한 것이 태반인 수준인 사람이고...

워낙 멍청해서 그런 것도 있고 노력도 하지 않았고

기타 등등 핑계대는 여러가지로 공부하려는 시도 조차 하지 않았던 거 같습니다

그런데 나중에야

중고교 시절 수학 공부하던 노하우를 생각하니
(생각이라기 보단 중고교 수학 참고서는 매우 친절하죠)

그런데 대학 교과서는 참고서라고 찾기 힘들기도 하고

머리 나쁜 사람 위주로 쓰여있지는 않은 거 같습니다

그냥 교과서 본연의 모습으로 쓰여 있구요


잡소리가 굉장히 많았는데...

나중엔 안 것은

경제학 교과서 정의만 따로 엄청나게 외우고 익히고 나서
교과서를 읽어도
본문 내용 이해하는데는 엄청나게 도움이 됩니다

정의가 머리 속에 안 박혀 있으니 책이 이해가 안되는 것이 많거든요( 제 경험으로 보면)

그리고 정의가 박혀있더라도 앞 내용으로 유추해서 뒷 내용이 이해가 안되면 앞 내용이 머리 속에 제대로 안 있는 경우가 맞구요

이것 조차도 오만하게 글을 쓴 걸까요?
막힌 게 뚫리고 나면 외외로 쉽게 쉽게 알아가는 공부재미나 공부를 알게 되는 거 같습니다


그런데 이준구 교수님 페이지에 이런 글 쓰니 참

저도 황당하네요

그냥 혹시라도 도움될런지 싶어서요

똑똑하고 머리 좋은 사람 쉽게 쉽게 이해한다고
좌절하지 말구요

머리 나쁜 만큼 노력이라도 해보고 좌절해야 하지 않겠습니까? 그리고 대부분 이런 노력이면
이해도 될 거라 생각합니다




 

이준구
(2017/11/20 21:10)

노력이 최고라는 건 진리입니다.

 
.동훈학생
(2017/11/20 21:51)

그래도 독일잠수함 님 댓글 다신거 보면 경제학 실력이 상당하신 거 같습니다.

 
독일잠수함
(2017/11/20 23:42)

겸손해서 하는 이야기가 절대 아닌데...

ㅡㅡ

 
한머루
(2017/11/21 00:25)

Μέτρω ὕδωρ πίνοντεζ, ἀμέτρωζ μάσαν ἕδοντεζ.

 
.동훈학생
(2017/11/21 11:52)

한머루님 무슨 뜻인가요? 라틴어 인가요?

 
한머루
(2017/11/21 13:01)

아고라의 보통 시민들이 소크라테스 추종자들에게 했음직한 말로서 ‘현명한 자도 먹고 마시기는 마찬가지’라는 뜻입니다. 중의(重意)적이어서 듣기에 따라 해석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동훈학생
(2017/11/21 13:10)

아! 네 감사합니다.

 
윗글 교수님! 궁금한게 있습니다!
아랫글 가을이 머물다 간 관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