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로그인
회원가입 | ID/PW찾기
Home > 게시판

2017/09/14 22:13    조회수 : 408    추천수 : 6
 글쓴이   독일잠수함
 파일   첨부파일없음
 제목   The Ho-Mi




podaegi에 이은 또다른 문화전파인가요?





포대기는 극찬받고 아동학자나 의사들에게도 많은 칭찬받은 것으로 아는데요

호미도 알려지나 보네요

국제적으로 한국이 알려지다보니
한국문화 중에 좋은 것이 외국에도 많이 전파되나 봅니다

온돌도 그런 것으로 아는데...

 

이준구
(2017/09/15 11:19)

온돌만은 우리에게 꼭 배워가야 한다고 생각해요.
딸이 유학생활 할 때 경험한 건데, 냉방이나 난방이 모두 너무나 시끄러웠어요.
차거나 더운 바람으로 해결하려니 팬 소리가 그렇게 심했던 거죠.
거의 잠을 설칠 정도로 소음이 심했지요.
그때 들은 생각이 우리의 난방 시스템이야 말로 세계 최고라는 거였지요.

 
오키프
(2017/09/15 20:26)

이 곳은 난방이나 냉방에 특별한 소음이 발생하지는 않는데 저도 이 곳에서 겨울을 겪고보니 온돌시스템이 정말 좋다고 느꼈습니다. 바닥에서 따뜻한 공기가 올라오는 덕분에 실내 전체가 데워져서 훈훈하죠. 그런데 이 곳은 난방기가 벽에 있거나 바닥에서 떨어져 위치해 있다 보니 난방기 주변은 따뜻해도 공간 전체에 따뜻한 공기가 채워지지는 않아서 좀 쌀쌀하더라구요. 한국에 살았었던 프랑스 친구도 한국의 난방시스템은 너무 좋다고 극찬하더라구요.

그런데 한가지 안타까운 것은 우리의 난방시스템이 잘 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에너지 과소비가 심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겨울에 실내를 들어가면 적당히 따뜻한게 아니고 후끈하거나 뜨끈뜨끈할 정도죠.
(반대로 여름에는 추울 정도로 에어컨을 빵빵하게 하고..)

이 곳에 있으면서 배우게 된 점이 이 곳 사람들은 겨울에 실내 온도를 아주 높게 두지 않고 실내복을(및 실내화) 두껍게 껴입고 생활합니다. 불편할 것 같아도 막상 큰 불편이 없습니다. 에너지 소비를 심하게 하는 것보다는 더 합리적이고 현명해 보이더라구요.

암튼 한국의 좋은 것들이 국제적으로 많이 알려지면 참 좋겠네요.ㅎㅎ

 
독일잠수함
(2017/09/15 21:00)

..

 
독일잠수함
(2017/09/15 21:00)

http://www.hankookilbo.com/m/v/47add02556314ddfb708879b467523ea

현대적 의미 온돌은 미국 건축가가 만들어냈다고 하더군요

 
동훈학생.
(2017/09/16 13:21)

한강에서 치킨과 자장면이 배달되는 문화를 극찬하는 외국인을 본 적이 있습니다.

 
윗글 밥 먹기 귀찮을땐....
아랫글 "적폐청산"이 어찌 "정치보복"과 같은 말일 수 있는가?